“그만두어야 할 사람들은…” 쯔양이 은퇴 선언하자 유튜브 영상 번역을 했던 이가 돌연 글을 남겼다

7

방송 활동 은퇴 선언한 쯔양
쯔양 영상 번역했던 이가 글 남겨

BJ 쯔양(박정원) 유튜브 영상을 번역해주던 사람이 쓴 글이 주목을 받았다.

6일 커뮤니티 ‘네이트판’에 ‘쯔양 번역가로 일했던 사람입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지난해 2월부터 11월까지 쯔양 영상에 영어로 자막을 다는 일을 했다.

글쓴이는 쯔양에게 많은 배려를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페이도 주급으로 받았는데 항상 반올림해서 주고 수고비 같은 보너스도 늘 감사하다는 말과 함께 자주 줬던 기억이 있다”라고 말했다.

쯔양 번역가로 일했던 사람입니다. 작년 2월-11월부터 쯔양 번역가(영상에 영어로 자막으로 달아주는 일)로 일했던 사람입니다. 미국에서 산지가 오래됐기 때문에 맞춤법이 틀려도, 표현이 좀 어색해도 양해 부탁드립니다. 저는 지금 20대 초반으로서 10대 게시판에 쓰는게 안맞지만 그래도 화력이 제일 …

네이트판

글쓴이는 근무 조건이 좋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저는 분당 x 원을 받고 영상에 영어자막을 달아주는 일을 했다”라며 “제가 같이 작업하자고 했던 다른 유튜버 중 몇몇은 분당 받는 돈을 보고 그만큼의 가치가 없다고 제 제안을 거절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쯔양은 유튜브가 더욱 더 잘 될수록 구독자 수가 늘어날수록 덕분이라고 항상 받는 돈을 올려줄 생각을 했으며 제가 작업한 유튜버 중 가장 인간적이고 심성이 착한 사람이었다”라고 얘기했다.

글쓴이가 개인 사정으로 일을 그만두려고 할 때 쯔양은 업계표준보다 더 많은 돈을 주겠다고 했다. 그는 “제가 유튜버한테 이런 좋은 대우를 받는 건 처음이자 유일했다”라고 말했다.

글쓴이는 쯔양을 신뢰했다. 그는 “쯔양은 처음 채널을 시작할 때 유튜브라는 플랫폼 자체를 어떻게 쓰는지 잘 몰랐다”라며 “이미 자신이 광고 표기를 잘못하고 있다는 걸 인지한 뒤에 자신의 무지함을 해명하고 앞으로는 광고를 제대로 명시하겠다는 방송도 한 것으로 압니다. 그래서 저는 쯔양을 믿는다”라고 말했다.

쯔양이 방송 활동을 그만둔다는 소식에 글쓴이는 안타까웠다. 그는 “진짜 유튜버를 그만두어야 할 사람들은 은퇴를 안 하고 쯔양이 은퇴하다니요. 이 글을 보는 모든 분들이 쯔양이 얼마나 좋은 사람인지 알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최근 쯔양은 ‘뒷광고’ 논란으로 비판을 받았다. 그는 방송 초반 몇 개 영상에 광고 표기를 하지 않았다며 사과했다.

이날 쯔양은 “제가 저지른 잘못에 대한 질타가 아닌 ‘몰래 계속 뒷광고를 해왔다’ ‘광고가 아닌 영상임에도 이건 무조건 광고다’ ‘탈세를 했다’ ‘사기꾼’ 등 허위 사실이 퍼져나가는 댓글 문화에 지쳤다”며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유튜브 ‘tzuyang쯔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