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미술관, 구도심과 골목의 모습을 담은 사진전 <골목욕> 개최

8
구도심과 골목의 모습을 담은 사진전으로 구도심 활성화에 기여
구도심 사진전 <골목욕> / 전주미술관

전북 전주미술관(관장 김완기)은 10월 27일(화)부터 11월 29일(일) 동안 구도심 사진전 [골목욕]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전북에서 활동하는 사진작가와 프로젝트 팀을 초대하여 ‘구도심’을 주제로 진행되는 사진 전시이며, 세상의 시선으로 본 전라북도를 주제로 한 전주미술관 국제교류전 [Artists Assemble]과 연계한 확장 전시로, 전라북도를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을 엿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이번 전시를 통해 구도심과 골목의 담은 사진을 보고 전주시의 구도심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본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해 관람객은 사전예약제로 운영하며, 전주미술관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고, 월요일 휴관하며, 관람 가능시간은 10시 ~ 18시 까지이며 17시에 입장 마감한다.

한편, 이번 구도심 사진전 [골목욕]은 전주시청의 전주시민과 함께하는 전주미술관 특별전 사업으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