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받은 사랑 돌려드리고 싶다”…장기기증 서약 동참한 여배우 (+사진)

9

영화 ‘써니’·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출연한 인기 배우
장기기증 서약 캠페인 및 재능기부 비하인드 컷 공개

배우 박진주가 선한 영향력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2일 소속사 앤드마크 측은 배우 박진주의 장기기증 서약 캠페인 및 재능기부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앤드마크

사진 속 박진주는 깔끔한 블루 수트에 마이크를 쥐고 열창하거나 수줍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미소를 짓고 있어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지난 8월 박진주는 질병관리본부 장기기증 서약에 동참하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살아가고 있는데 항상 머릿속으로 받은 사랑만큼 돌려드리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동기를 밝혔다.

이어 “이번 기증 서약을 통해 좋은 영향력을 줄 수 있고 몇몇의 사람들에게 실제로 도움이 된다면 뜻깊은 삶이 될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한 바 있다. 

박진주 인스타그램

이후 앤드마크와 서울대병원의 콘텐츠 공동제작 협약을 계기로 재능기부에 동참하게 된 박진주는 실제로 서울대병원에 방문, 고생하는 의료진분들을 위한 작은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날 박진주는 희망적인 메시지가 가득 담긴 인순이의 거위의 꿈을 열창한 후 “평소에 하는 연기 분야가 아닌 노래로 에너지를 전하게 되어 새로웠다. 이렇게 좋은 취지로 재능을 기부하게 되어 행복하다. 부족하지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항상 국민을 위해 고생하고 애써주시는 대한민국의 모든 의료진분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영화 ‘써니’ 메인 포스터 / CJ E&M

영화 ‘써니’로 이름을 알린 박진주는 최근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마친 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