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자 될 것…” BJ 케이, 또 다른 남자 BJ가 충격적인 사생활 폭로했다 (영상)

8

17일 새벽 BJ 엉두가 BJ 케이 폭로해
BJ 강은호, 과거 BJ 케이 문란한 사생활 언급

BJ 엉두가 BJ 케이의 충격적인 사생활을 폭로하며 과거 다른 BJ의 발언까지 네티즌들 사이에서 언급되고 있다. 

BJ 케이 인스타그램

17일 새벽 BJ 엉두는 생방송에서 남자 BJ들에게 성범죄를 당했다고 폭로했다. 당시 사건은 술자리가 벌어진 BJ 케이 집에서 있었고 이 자리에는 BJ 세야, BJ 만만 등도 함께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BJ 엉두는 지난 16일 자신의 아프리카TV 방송에서 “BJ 케이는 X쓰레기다. BJ 아효 언니가 불러서 케이 집으로 갔는데 술 먹이고 다 벗게 했다. 케이는 팬티까지 다 벗었고 안 벗으면 이상한 사람되는 강압적 분위기였다. 그러한 분위기에 업다운 카드게임을 하면서 소주를 계속 먹였다. 진짜 죽고 싶었다. 너무 수치스러웠다”라고 주장했다.

강은호 방송국
유튜브 ‘금융인 강은호’
폭로 이후 네티즌들은 과거 BJ 강은호 발언에도 주목했다. 지난 9일 술 먹는 방송을 진행한 강은호는 방송 중 “BJ 케이와 그 그룹 사람들과 왜 어울리지 않느냐”라는 질문에 “그 형들이랑 더 놀면 범죄자 될 것 같아서”라고 말하며 평소 BJ 케이 사생활이 문란하다고 의심했다. 

BJ 강은호는 이후 “드립 드립”을 하며 수습을 했지만 BJ 엉두 폭로 이후 이 발언은 많은 네티즌에게 퍼졌다. 일각에선 그 당시 발언이 드립이 아닌 진심을 말한 것이 아니냐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BJ 케이의 문란한 사생활을 지인이 폭로한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왔다.

유튜브, 금융인 강은호
케이 아프리카TV 방송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