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아는 그 음식이 아닌 거 같다” 한국 OOO에 깜짝 놀란 독일처자 (영상)

6

독일 대표 음식 기대하고 먹었는데…
“이게 도대체 무슨 음식이죠?”

 이하 유튜브, ‘Korea is HERE’

우리에게 익숙한 한국 음식에 대한 어느 외국인 여성의 반응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한국 소시지에 실망한 독일 처자’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이 게시물은 유튜브 채널 ‘코리아 이즈 히어(Korea is HERE)’에 올라온 동영상 ‘삼겹살에 환장하는 독일 누나 우리케!’를 소개하는 것이다.

영상에서 독일인 여성 ‘우리케’는 삼겹살을 구워 먹는다. 그러다 불판 한쪽에 놓인 분홍색 어육 소시지를 곁들여 구운다.

 
 
 
 

우리케는 “여기 있는 소시지 같은 걸 먹어보려고 한다”며 “사실 독일 하면 대표적인 음식이 소시지다. 그래서 무슨 맛이 날지 엄청 기대된다”고 말했다. 

 
 
 

뜨거운 소시지를 식혀 먹은 우리케는 눈을 동그랗게 뜨더니 제작진을 향해 물었다. “이게 도대체 무슨 음식이죠?”

 
 
 

우리케는 “소시지 맛이 아닌데…. 이거 소시지 아닌 거 같은데 도대체 뭐에요?”라고 재차 물었다.

누리꾼들은 “아재들 전용 소시지다” “소시지의 탈을 쓴 전분 덩어리” “사실은 밀가루랑 어묵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유튜브, ‘Korea is HERE’

해당 동영상은 200만 조회수를 돌파하며 유튜브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